시흥시, 2023년 노인일자리 및 사회활동지원사업 참여자 4999명 모집
  • 지용진
  • 승인 2022.12.06 16: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시흥시청
[시흥=광교신문] 시흥시는 ‘2023년 노인일자리 및 사회활동 지원사업’에 참여할 유형별 어르신 4,999명을 5일부터 16일까지 모집한다고 밝혔다.

노인일자리 및 사회활동지원사업은 일자리를 필요로 하는 노인들에게 각자의 직종에 맞는 일자리를 제공해 노후 소득보장과 적극적인 사회참여를 유도하고자 마련된 사업이다.

내년도 모집 분야와 인원은 공익활동형 사업 3,831명, 사회서비스형 사업 502명, 시장형 사업 386명, 취업알선형 사업 280명으로 구분된다.

먼저, 공익활동은 지역사회 공익증진을 위해 참여하는 봉사활동으로 만 65세 이상 기초연금수급자가 참여할 수 있으며 월 30시간 이상 활동 시, 월 27만원의 활동비를 받을 수 있다.

‘경로당급식도우미’, ‘학교등하교안전지킴이’, ‘지구환경지킴이’ 등 3,831명을 선발한다.

특히 일상생활에서 EM용액을 활용해 환경을 보호하고 실천을 위한 ‘실버그린실천단’이 2023년 처음으로 참여자를 모집한다.

만 65세 이상 어르신이 참여할 수 있는 ‘사회서비스형’은 502명을 모집하며 월 60시간 활동하면 최대 71만원의 활동비를 받을 수 있다.

기존의 경력을 활용한 시니어 취업 상담, 동행면접 등을 지원하는 ‘시니어컨설턴트’, 어르신을 대상을 모바일 키오스크 등의 활용교육을 책임지는 ‘스마트매니저’, 장애인이용시설 등 돌봄이 필요한 시설을 지원하는 ‘실버장애인서포터즈’, 자가 건강 체크 및 건강증진 활동, 폐의약품관련 상담 서비스 등을 진행하는 ‘행복한 길동무’ 사업이 있다.

‘시장형’은 만 60세 이상 어르신이 참여할 수 있으며 386명을 선발한다.

GS시니어동행편의점, 실버카페 등 소규모 매장에서 근무하거나, 친환경농산물을 재배하는 ‘꿈틀배추’, 봉제제품을 생산하는 ‘천사랑’ 등 물품 제조·판매 활동을 한다.

또한, 민간기업에 취업을 연계하는 ‘취업알선형’은 280명을 모집하며 ‘시장형’, ‘취업알선형’의 근무 시간과 활동비는 근로계약에 따라 다르다.

2023년 노인일자리 참여자 선발은 기준표에 의해 고득점순으로 선발되며 노인일자리 수행기관에서 2023년 1월 말에서 2월 중 선발된 개인에게 직접 통보한다.

각 모집 분야에 참여를 원하는 어르신은 주민등록상 주소지의 동 행정복지센터 혹은 수행기관에 방문하거나 ‘노인일자리 여기’ 및 ‘복지로’를 통해서 온라인으로 참여 신청할 수 있다.

시 관계자는 “2023년에는 원활한 사업 추진을 위해 대한노인회시흥시지회, 시흥시노인종합복지관, 시흥시니어클럽, 시흥실버인력뱅크뿐 아니라, 시흥희망의료복지사회적협동조합이 신규 노인일자리수행기관으로 선정돼 노인일자리 참여 어르신의 일자리 접근성을 높이고 소득 공백 완화하는 데 심혈을 기울일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