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장선 평택시장, ‘지역화폐 활성화 챌린지’ 동참
  • 지용진
  • 승인 2022.09.29 18: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역화폐 이용하고 지역경제 살리고
▲ 정장선 평택시장, ‘지역화폐 활성화 챌린지’ 동참
[평택=광교신문] 평택시는 지난 27일 정장선 시장이 지역화폐 활성화를 위해 ‘지역화폐 활성화 챌린지’에 동참했다고 밝혔다.

지역화폐 활성화 챌린지는 정부가 내년 예산안에서 국비지원을 전액 삭감한 것과 관련해 정부의 지속적인 보조금 지원을 촉구하고자 제안됐으며 여러 자치단체장과 의장 등이 참여하고 있다.

챌린지는 지역화폐 활성화에 대한 견해 또는 문구 등을 SNS에 해시태그와 함께 게시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평택사랑상품권은 2019년 도입 이후 누적 발행액이 4,456억원으로 구입 시 6~10%의 할인 인센티브를 지급해, 소비자들은 혜택을 받고 골목상권 상인들은 매출을 올리는 지역경제의 선순환에 기여하고 있다.

정장선 시장은 “평택사랑상품권의 사용을 장려해 지역 소상공인과 가계에 도움이 되는 지역화폐가 정부의 예산 삭감으로 인해 현 수준만큼 정책이 지속될 수 있을지 우려된다”며 “소상공인, 전통시장, 시민 여러분을 위한 지역화폐 사용에 많은 관심과 참여를 부탁드린다”고 덧붙였다.

한편 평택시의 올해 지역화폐 발행규모는 2,000억원이고 영세 소상공인의 매출증대와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한 평택사랑카드 소비지원금 지급을 위해 110억원을 전액 시비로 투입한 바 있으며 지난 ‘22.8.29. ~ 9.6. 진행한 설문조사를 통해 평택시 지역화폐인 평택사랑상품권은 10명 중 8명이 만족할 정도로 만족도가 높은 것으로 나타났으며 지역화폐의 지속적인 사용의향을 묻는 질문에는 지속적으로 사용하겠다는 답변이 압도적으로 많아 시민들의 이용도도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