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방역 대민지원 도움 나선 공군작전사령부 근무지원단 대원
코로나19 방역 대민지원 도움 나선 공군작전사령부 근무지원단 대원
  • 지용진
  • 승인 2021.07.23 17: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관내 6개 역 집중 방역 실시
▲ 코로나19 방역 대민지원 도움 나선 공군작전사령부 근무지원단 대원
[평택=광교신문] 평택시는 지난 12일 이후 코로나19 수도권 사회적 거리두기가 4단계로 격상됨에 따라 확산 방지에 전력투구 하고 있는 가운데, 공군작전사령부 근무지원단이 방역활동에 힘을 보탰다.

시는 20일과 23일 양일간 공군작전사령부 근무지원단 장병 30여명이 투입돼 평택역, 서정리역 등 관내 6개 역의 방역활동이 이뤄졌다고 23일 밝혔다.

장병인력은 3명씩 6개조로 편성해 시민들이 많이 몰리는 아침 출근시간대에 방역작업을 진행했다.

시는 이밖에도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방역수칙 위반 단속 및 과태료 부과, 안심콜 출입관리 시스템 구축 등 감염 4차 유행에 철저히 대비하고 있다.

정장선 평택시장은 “무더운 날씨에도 코로나19 방역 대민지원을 위해 힘써주신 공군작전사령부 근무지원단 대원들의 노고에 감사드리며 확산이 최소화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