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 서농동 저소득 홀로어르신 위해 삼계탕 대접
용인시 서농동 저소득 홀로어르신 위해 삼계탕 대접
  • 지용진
  • 승인 2021.07.13 17: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역사회보장협의체, 30가구에 직접 전달하고 안부 살펴
▲ 용인시 서농동 저소득 홀로어르신 위해 삼계탕 대접
[용인=광교신문] 용인시 기흥구 서농동은 지역사회보장협의체가 관내 저소득 홀로어르신 30가구에 ‘사랑의 복달임 꾸러미’를 전달했다고 13일 밝혔다.

이날 협의체 위원들은 다가오는 중복을 맞아 홀로 어렵게 생활하는 어르신 가정을 직접 방문해 삼계탕과 밑반찬이 담긴 꾸러미를 전하고 안부를 살폈다.

권영지 위원장은 “본격적인 더위로 지치기 쉬운 어르신들의 면역력 강화를 위해 여름 보양식을 준비했다”며 “맛있게 드시고 기운 내셔서 건강하게 여름을 보내시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동 관계자는 “무더운 날씨에도 불구하고 나눔 행사에 적극 참여해주신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위원들께 감사드린다”며 “앞으로도 도움의 손길이 필요한 이웃들을 두루 살피고 다양한 지역 자원을 연계해 취약계층 지원에 더욱 힘쓰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