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성시, 애터미와 관내 아동지원을 위한 업무협약 체결
안성시, 애터미와 관내 아동지원을 위한 업무협약 체결
  • 지용진
  • 승인 2021.06.23 15: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안성시, 애터미와 관내 아동지원을 위한 업무협약 체결
[안성=광교신문] ‘한 아이를 키우려면 온 마을이 필요하다’라는 아프리카 속담이 있다.

아이가 온전하게 성장하도록 돌보고 가르치는 일은 한 가정을 넘어 지역사회 또한 관심과 애정을 가져야 함을 의미하며 아이가 성장하기까지 얼마나 많은 관심과 사랑이 필요한지 알게 해준다.

이에 안성시는 지역사회 안에서 아동이 잘 성장할 수 있도록 애터미와 관내 아동지원을 위한 업무 협약을 23일 체결했다.

이번 업무협약은 디딤씨앗통장 수혜 아동에 대해 1인당 월 3만원씩 3년간 지원하는 내용을 담고있으며 이에 필요한 3억원의 비용은 애터미에서 기탁할 예정이다.

이날 협약식에 참석한 애터미 김대현 대표이사는 “아동들은 이 나라를 빛낼 소중한 인재들이다 이번 협약을 통해 수혜 아동들이 꿈을 키우고 성장해나갈 수 있는 발판이 마련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에 김보라 안성시장은 “나눔 활동에 앞장서고 계시는 애터미 대표이사님 및 임직원분들께 감사의 인사를 전한다 아이들은 이 시대의 미래이자 희망이다 아이들이 꿈을 꾸고 펼칠 수 있도록 시에서도 함께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2009년 설립된 애터미는 ‘영혼을 소중히 여기자’는 사훈처럼 국내를 넘어 국외까지 사회공헌활동을 통해 나눔 문화 실천에 앞장서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