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시, 시민햇빛발전소 5호기 준공… 올해 7호기까지 건립
고양시, 시민햇빛발전소 5호기 준공… 올해 7호기까지 건립
  • 김재영 기자
  • 승인 2021.02.17 13: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올해 안에 6·7호기까지 완공 예정…연간 300톤의 온실가스 배출저감 효과
▲ 고양시, 시민햇빛발전소 5호기 준공… 올해 7호기까지 건립
[고양=광교신문] 고양시는 제2자유로 법면에 350m 길이의 시민햇빛발전소 5호기를 지난 1월에 준공한데 이어 오는 9월 덕양구 토당동에 6호기, 오는 5월 덕양구 행주내동에 7호기가 추가로 완공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2018년에 구산동 지하차도 통로박스 시설물 상부에 1~3호기를, 2019년에는 고양동 종합복지회관 옥상에 4호기를 설치한 이후, 올해 3기를 추가로 건립하면서 고양시에 총 7기의 시민햇빛발전소가 들어서게 된다.

시민햇빛발전소 5호기는 고양시의 협조로 경기도 에너지자립 선도사업 공모에 선정되어 도비30%, 시비20%를 지원받았으며 총 9억원의 사업비가 투입됐다.

이번 5호기의 발전용량은 약 500kW로 1~7호기를 통틀어 가장 높다.

연간발전량은 643,800kWh으로는 4인 가구 기준 166가구에서 사용할 수 있는 전력량이다.

연간 300톤의 온실가스 배출저감 효과가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특히 시민햇빛발전소는 산림 등 자연환경을 훼손해 짓지 않고 공공기관이 사용하지 않는 부지를 활용한 것으로 의미가 크다.

고양시는 유휴부지를 적극 이용, ‘되살려 물려주는 환경’을 만들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올해 6호기와 7호기가 준공되면, 시민햇빛발전소의 총 연간발전량은 2,238,340kWh로 늘어난다.

온실가스 저감효과는 1,044톤이다.

이 밖에도 고양시는 또 다른 시민참여형 신재생에너지 보급사업으로 에너지자립마을 조성사업 미니태양광 지원사업 신재생에너지 주택지원사업 등을 추진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이재준 고양시장은 “고양시는 다가오는 기후위기 시대에 맞서 대도시로서 책임감을 가지고 신재생에너지 확충 등 탄소 절감에 힘쓰는 중”이라며 “시민햇빛발전소 뿐만 아니라 COP28유치· 푸른숲 100리길 조성·장항습지 람사르 등록 등 환경에 과감히 투자해 지속가능한 도시, 탄소중립도시를 만들어 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