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장선 평택시장, ‘2021년 온라인 읍면동 시민과의 대화’ 호평
정장선 평택시장, ‘2021년 온라인 읍면동 시민과의 대화’ 호평
  • 김음강 기자
  • 승인 2021.01.27 16: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정장선 평택시장, ‘2021년 온라인 읍면동 시민과의 대화’ 호평
[평택=광교신문] 평택시가 지난 25일부터 시작한 ‘2021년 온라인시민과의 대화’가 시민들로부터 호평을 받고 있다.

정 시장은 새해 시정 방향과 주요 시책을 공유하고 시민 의견을 수렴하기 위해 취임 직후부터 매년 시민과 소통하는 장을 마련해왔다.

올해는 코로나19 장기화에 따른 대면 소통의 어려움을 극복하고 시민의 소중한 의견을 시정에 반영하기 위해 지난 25일 포승읍을 시작으로 화상회의 방식을 통한 ‘온라인 시민과의 대화’를 최초로 실시중이다.

정 시장은 읍·면·동 단체장 및 주민 등 40여명이 참여한 비대면 화상회의를 진행해 주요 시정현안을 설명하고 주민 건의사항 청취 및 답변의 시간을 갖는다.

27일 평택시청 종합상황실에서 열린 통복동 시민과의 대화에는 이병배 시의원을 비롯한 통복동 지역 단체장 등 주민 40여명이 화상으로 참여해 정 시장과 자유롭게 의견을 교환했다.

정 시장은 이 자리에서 “코로나19로 인한 경제적 어려움이 하루빨리 해소되고 시민의 소중한 일상이 회복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 하겠다”며 “지역의 불편사항과 건의사항 등은 조속히 검토해 해결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온라인 시민과의 대화에 참석한 시민들은 “처음으로 실시하는 온라인 방식이 조금 생소하지만 코로나 상황에서 소통할 수 있는 장이 마련되어 전반적으로 만족한다”며 새롭고 편리한 회의방식을 접할 수 있어서 유익했다는 반응이다.

시는 이달 29일 오성면까지는 온라인으로 시민과의 대화를 실시하고 2월에는 코로나 상황에 따라 대면 방식으로 전환하는 방안도 검토 중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