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천주사랑교회, 증포동에 백미500KG 기탁
이천주사랑교회, 증포동에 백미500KG 기탁
  • 김음강 기자
  • 승인 2020.11.30 10: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이천주사랑교회, 증포동에 백미500KG 기탁
[이천=광교신문] 이천시 송정동에 위치한 대한예수교 장로회 소속 이천주사랑교회는 코로나로 인해 어려움을 겪는 이웃들을 위해 사용해달라며 지난 11월 27일 증포동행정복지센터에 백미500KG를 기탁했다고 밝혔다.

이번 백미는 이천주사랑교회의 전 성도들이 추수감사절을 맞아 코로나 극복을 위해 정성스럽게 모은 정성으로 이천시 창전동, 중리동, 증포동 관내 거주하는 가정 중 코로나로 어려움을 겪게 된 가정에 지급될 예정이다.

이천주사랑교회 정안민 담임목사는“코로나로 우리주변 이웃들에게 어려움들이 커져 힘들 때 교회가 앞장서서 함께 고통을 나누고 어려움을 함께 이겨낼 수 있도록 돕는 것이 교회의 역할이라고 생각한다”며“우리 성도님들의 정성이 지역사회에 코로나로 어려움을 겪는 분들에게 도움이 되길 희망한다”고 말했다.

1997년 설립된 이천주사랑교회는 2018년부터 매달 성도들이 십시일반 모은 돈으로 독거노인 30가정에 생필품을 전달해 지역주민의 복지에도 일익을 맡고 있다.

박원선 증포동장은“코로나로 어려움을 겪는 이웃들에게 관심을 갖고 도움의 손길을 나눠주셔서 감사하다”며“교회가 앞장서서 지속적인 이웃들에게 나눔을 실천해주셔서 지역사회에 선한 영향력을 끼치고 이로인해 나눔의 손길들이 모여 코로나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사회에 희망과 용기를 전할 수 있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