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 문화상’ 5개 부문 수상자 선정
‘용인시 문화상’ 5개 부문 수상자 선정
  • 지용진
  • 승인 2020.09.24 12: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용인시, 문화·예술·교육·봉사·관광 부문…시민의 날 기념식서 상패 수여
▲ ‘용인시 문화상’5개 부문 수상자 선정

[용인=광교신문] 용인시는 24일 향토문화 전승과 지역사회 발전에 기여한 사람에게 수여하는 ‘제30회 용인시 문화상’ 5개 부문 수상자를 선정했다고 밝혔다.

수상자는 문화 부문에 박은선 문화네트워크 혜윰 대표, 예술 부문 진철문 동국대 문화예술대학원 객원교수, 교육 부문에 권혁범 언남초등학교 교장, 지역사회봉사 부문에 황규열 백암반계숭모회 회장, 관광 부문에 조근우 청계목장 대표 등이다.

시는 지난 6~8월 공모를 통해 시 문화 창달에 앞장서 온 시민을 접수 받고 21일 분야별 전문가 17명으로 구성된 심사위원회를 열어 최종 수상자를 선정했다.

문화 부문 수상자인 박은선 대표는 용인청소년국악단을 운영하며 청소년 문화 문화 교육프램, 소외계층 아동을 대상으로 하는 콘텐츠 등을 개발하는 등 지역사회 전통문화 보급을 위해 노력한 점이 좋은 평가를 받았다.

예술 부문 수상자인 진철문 교수는 독창적인 예술 활동으로 시의 문화적 위상을 높이고 지역 예술문화 정책 연구와 예술 교육과 봉사를 통해 지역사회에 헌신한 공을 인정 받았다.

교육 부문 수상자인 권혁범 교장은 30여년간 관내서 교사로 재직하며 교육 발전에 헌신하며 창의적 교육자료 개발과 장학활동 혁신학교 문화 보급 등에 기여한 공을 인정받았다.

지역사회봉사 부문 수상자인 황규열 어르신은 지난 1993년부터 지역사회에 쌀과 장학금을 기부하며 나눔정식을 실천해 청룡봉사상을 수상하는 등 백암반계숭모회를 발족해 농촌공동체 활성화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았다.

관광 부문 수상자인 조근우 씨는 체험관광형 목장인 청계목장을 운영하며 연간 3만8천여명의 국내 관광객을 유치하는 등 관광 발전에 이바지 한 점이 높은 평가를 받았다.

시는 9월25일 개최하는 제25회 용인시민의 날 기념식에서 ‘용인시 문화상’ 수상자에게 상패를 수여할 방침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