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농동, 통장협의회·단체장 등 이웃돕기 성금 250만원 기탁
서농동, 통장협의회·단체장 등 이웃돕기 성금 250만원 기탁
  • 지용진
  • 승인 2020.09.16 15: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서농동, 통장협의회·단체장 등 이웃돕기 성금 250만원 기탁
[용인=광교신문] 용인시 기흥구 서농동은 16일 통장협의회와 3개 민간단체장들이 지역 어려운 이웃을 위해 써 달라며 성금 250만원을 기탁했다고 밝혔다.

이날 김분섭 통장협의회장이 100만원, 오효환 체육회장과 박정분 새마을부녀회장이 각각 50만원씩을 기탁했다.

이와 함께 통장협의의회 회원들도 십시일반 모은 성금 50만원을 기탁했다.

김분섭 통장협의회장은 “코로나19로 모두가 어려움을 겪고 있지만 더 힘든 시간을 보내고 있을 취약계층을 위해 성금을 기탁하게 됐다”고 말했다.

동 관계자는 “추석을 앞두고 넉넉한 마음으로 이웃을 위해 도움의 손길을 내밀어주신 3곳 단체장님들과 통장협의회에 감사한다”며 “관내 민간단체와 지속적으로 협력해 더불어 사는 마을 만들기에 힘쓸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