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산시 문화도시 추진 어린이·청소년 의견 담는다
오산시 문화도시 추진 어린이·청소년 의견 담는다
  • 김음강 기자
  • 승인 2020.09.14 13: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오산시 문화도시 추진 어린이·청소년 의견 담는다

[오산=광교신문] 올해 문화도시 선정을 추진하고 있는 오산시는 지난 9월 9일과 10일 양일간 이음시민협의체 ‘어린이·청소년 분과 집담회’를 개최했다.

이번 집담회는 오산시 문화도시 시범사업 추진주체인 시민협의체의 어린이와 청소년을 대상으로 문화도시의 이해 및 다양한 의견을 수렴하고 더 나아가 워킹그룹으로서의 역할을 부여하고자 추진됐다.

코로나19로 인해 온라인 화상회의로 진행된 이번 집담회는 총 4회에 걸쳐 어린이와 청소년이 생각하는 오산문화 살고 싶은 오산의 모습 자신이 생각하는 문화도시 문화도시 사업 등에 대해 의견을 나누는 시간이 마련됐다.

집담회를 기획한 오산문화도시 사무국 정해원 차장은 “오산시는 아이들이 행복한 교육도시라는 슬로건 아래 교육은 물론 아동친화 도시로서 많은 아젠다를 가지고 도시의 브랜드를 확장시키고 있다”며 “이에 문화도시 사업의 중심은 어린이와 청소년등 차세대가 되어야 하며 그들의 의견을 듣고 가장 오산다운 문화도시를 조성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생각했기에 추진하게 됐다”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