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시, 거리 노숙인에 “방역 수칙 철저하게 지켜달라”
수원시, 거리 노숙인에 “방역 수칙 철저하게 지켜달라”
  • 지용진
  • 승인 2020.09.10 10: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원역 광장에서 무료 급식 이용 노숙인 대상 마스크 착용·거리두기 등 독려
▲ 수원시, 거리 노숙인에 “방역 수칙 철저하게 지켜달라”
[수원=광교신문] 수원시가 지난 8일 수원역 광장에서 무료 급식을 이용하는 거리 노숙인들에게 “방역수칙을 준수해 달라”고 독려했다.

김재섭 수원시 사회복지과장을 비롯한 수원시 공직자, 수원다시서기노숙인종합지원센터·종교단체 관계자 등 10여명은 무료 급식을 받기 위해 대기하는 노숙인들의 체온을 측정하고 마스크 착용·거리두기 등 방역수칙 이행을 요청했다.

수원시는 거리 노숙인들의 감염 예방을 위해 ‘사회적 거리두기’ 2.5단계가 완화될 때까지 관련 부서 노숙인 종합지원센터 등과 협력해 지속해서 지도 활동을 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김재섭 사회복지과장은 “우리 모두의 안전을 지키기 위해 노숙인분들도 ‘거리 두기’, 마스크 착용, 손 세정 등 방역수칙을 반드시 지켜주시길 바란다”며 “코로나19로 인해 모두가 어려운 상황에서도 무료급식을 제공해 주고 있는 봉사단체에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