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상돈 의왕시장, 태풍‘바비’북상에 따른 현장점검 실시
김상돈 의왕시장, 태풍‘바비’북상에 따른 현장점검 실시
  • 김재영 기자
  • 승인 2020.08.26 12: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김상돈 의왕시장, 태풍‘바비’북상에 따른 현장점검 실시
[의왕=광교신문] 김상돈 의왕시장은 26일 제21차 현장행정의 날을 맞아 제8호 태풍‘바비’북상에 따른 피해방지를 위해 재난취약시설 현장점검을 실시했다.

이날 오전동 동아루미체 아파트 공사현장, 부곡 도깨비시장, 의왕산업단지 공사현장을 찾은 김 시장은 건설공사장 타워크레인과 그늘막, 청사초롱 등의 강풍취약시설 안전조치 사항 등을 꼼꼼히 점검하며 보완사항 등을 지시했다.

김 시장은 “기록적인 폭우를 기록한 장기간의 장마 후에 역대급 강풍을 동반한 태풍의 북상으로 시민들이 불안해하고 있다”며“전 공직자들은 자연재해와 안전사고 예방에 만전을 기해달라”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