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왕도시공사, 코로나19 급속 전파 상황 종료 시까지 시설 임시휴장., 집중 방역 및 보수작업 매진
의왕도시공사, 코로나19 급속 전파 상황 종료 시까지 시설 임시휴장., 집중 방역 및 보수작업 매진
  • 김재영 기자
  • 승인 2020.08.22 12: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의왕도시공사, 코로나19 급속 전파 상황 종료 시까지 시설 임시휴장., 집중 방역 및 보수작업 매진
[의왕=광교신문] 의왕도시공사는 최근 코로나19 확진자가 급속하게 늘어남에 따라 실내외 다중 이용시설인 평생교육관 수영장, 부곡복지회관, 내손체육센터·탁구장, 부곡스포츠센터·체육공원, 바라산자연휴양림, 왕송호수캠핑장, 스카이레일을 지난 19일부터 상황 종료 시까지 임시 휴장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코로나19 확진자 최초 발생 후 지금까지 공사는 사업장별 코로나19 위기대응의 일환으로 관련 안내문 및 홍보물 부착, 손 소독제 비치, 전자 및 수기 출입명부를 시행하는 등 밤낮을 가리지 않고 시민의 안전을 위해 힘써왔다.

이번 임시휴장 기간 동안 각 시설은 지난 장마철 이후 시설보수 및 안전점검 활동, 지역 봉사활동, 등산이용객 발열 체크 및 방명록 작성 등의 업무와 캠핑장물품을 모두 새 제품으로 교체하는 업무를 수행한다.

또한 각 시설별 직원 근무시 마스크 착용의 철저한 준수 여부, 직원의 무단이석, 외출등에 대해 감찰활동을 강화해 조직 기강을 바로잡을 계획이라고 전했다.

오복환 사장은 “시민들의 안전을 최우선 목표로 시설이용 출입 통제 및 안내, 시설관리 등을 위해 필요인력을 배치해 운영할 계획이라고 전했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